HOME > 희망충전소 > 기획연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8 영남춤축제 <춤, 보고 싶다> 공개 모집
부산․영남지역 춤꾼들의 예술활동을 지원하는 열린무대
선임기자김태민 기사입력  2018/04/12 [19:26]
광고
[한국전통예술신문 선임기자 김태민]국립부산국악원(원장 서인화)은 부산․영남 무용 활성화와 예술인의 화합의 장 마련을 위한 2018 영남춤축제 <춤, 보고 싶다>의 참가자를 모집한다.

국립부산국악원은 2008년 개원 이후 ‘야류’ 등 영남의 전통춤을 무대화하고 영남공연예술자료집을 발간하는 등 지역 전통예술 계승을 위해 노력해 왔다. 2017년 영남춤축제 <춤, 보고 싶다>를 처음 개최하여 공모를 통해 선정된 무용단체와 원로 초청기획, 시립단체 교류공연, 젊은 안무가의 춤 등 총 21회의 다양한 공연과 8회의 워크숍, 2회의 연희마당, 1회의 학술세미나 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진행했다. 올해도 춤꾼들을 위한 무용단체와 원로 초청무대, 젊은 신인 무대 등 다양한 공연 이외에도 한국춤 배우기, 토론회, 워크숍 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2018년 영남춤축제 <춤, 보고 싶다>는 7월 17일(화)부터 8월 23일(목)까지 약 한달 간 부산시민과 관람객들을 만난다. 창의적인 예술가 정신이 담긴 전통무용 계승․발전의 장으로 자체기획 6회와 공모를 통한 외부공연으로 연악당(대극장), 야외마당에서 총 20여회 공연할 예정이다.
공모는 ‘젊은 안무가의 춤’, ‘젊은 기획자 open 무대’, ‘야외마당 공연’ 등으로 나뉘며 신청대상은 한국춤에 기반을 둔 개인 또는 단체로 한국무용 및 지역문화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역량을 갖춘 자이면 누구나 가능하다.

접수기간은 4월 23일(월) ~ 4월 26일(목) 오후 6시까지이며 방문 및 우편, 전자우편으로 접수받는다. 선정자는 4월 30일(월) 국립부산국악원 누리집 게재 및 개별 통지 예정이다.
 
선정시 국립부산국악원에서는 무대(연악당) 제공 및 스텝 운영, 공연홍보 및 마케팅(팸플릿 등 홍보물 제작, 대중매체 홍보), 공연기록(영상) 및 공연단 식사 등을 제공한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국립부산국악원 누리집(busan.gugak.go.kr) 참조 바란다. 문의)051-811-0038
김태민기자 k-ala@naver.com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월간아라리!
사람이 하늘이다.
 
배너
기사입력: 2018/04/12 [19:26]  최종편집: ⓒ 국악디지털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많이 본 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