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인물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립국악원 국악연주단 이춘희 원로사범 위촉
김태민기자 기사입력  2014/09/03 [20:37]
광고

[한국전통예술신문 김태민기자]국립국악원(원장 김해숙)은 9월 2일(화) 국립국악원장실에서 중요무형문화재 제57호 경기민요 보유자 이춘희(李春羲) 명창을 국립국악원 국악연주단 원로사범으로 위촉했다.
  
국립국악원은 그간 이흥구, 최충웅, 정화영, 김호성 명인을 국악연주단 원로사범으로 위촉했으며, 이들 원로사범들은 국악연주단의 운영 자문은 물론 정기공연과 대표적인 기획공연에 참여하면서 다양한 공연 활동을 펼쳐 왔다.
  
신임 이춘희 원로사범은 2003년부터 2004년까지, 2011년부터 2012년까지 두 차례에 걸쳐 국립국악원 민속악단 예술감독으로 역임해 민속음악의 전승 및 보급에 기여했고, 특히 지난 2012년 프랑스 파리 유네스코 본부 회의장에서 아리랑의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를 기념해 깜짝 공연을 선보이며 주목을 받은 바 있다.
  
그 동안 한국전통민요협회 이사장으로 경기소리 분야의 왕성한 작품 활동을 이어온 이춘희 명창은 우리 음악의 세계화와 국악계를 위한 남다른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월간아라리!
사람이 하늘이다.
 
배너
기사입력: 2014/09/03 [20:37]  최종편집: ⓒ 국악디지털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립국악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