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문화종교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님 목사님 함께 건강한 지역사회 만든다
- 촘촘한 지역사회안전망을 위한 사찰과 교회의 역할 논의 -
김은영기자 기사입력  2015/03/20 [15:07]
광고

[한국전통예술신문 선임기자 김태민]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 이하 세종시)가 지역의 종교단체와 함께  지속가능한 복지안전망 만들기에 나선다.

세종시 금남면(면장 전경직)은 16일 지역에서 지속적으로 나눔 활동을 실천해 온 스님과 목사님들과 함께‘복지그늘 없는 행복한 미래, 금남면’이라는 주제로 촘촘한 생활안전망 강화를 위한 사찰과 교회의 역할에 대해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스님과 목사님들은 실질적인 민·관복지협의체 구성과 활동을 위해 다양한 협업 활동을 모색하고 공동체의 영적 치유와 회복을 통해 건강한 지역사회를 만드는데 뜻을 같이 했다.금남면은 종교기관을 시작으로 지역의 의료기관과 기업, 상가와 봉사단체 등이 사전 협력회의를 통해 민·관복지협의체를 구성할 계획이다.

송림사 주지 혜진 스님은“우리 이웃을 향한 섬김과 모심의 진리는 사찰과 교회가 모두 한마음으로 실천하는 종교의 본질”이라며, “어려운 이웃에게 버팀목이 되어 줄 삶의 안전망을 만드는 일에 적극 동참해 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김은영 문화사회부 기자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한국전통예술신문!
월간 GDN전통예술TV매거진 아라리
gugakpeople@gugakpeople.com
 
배너
기사입력: 2015/03/20 [15:07]  최종편집: ⓒ 국악디지털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님 목사님 함께 건강한 지역사회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