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통문화예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악방송,국악지식콘서트, ‘5월의 동행’
국악과 지식의 행복한 나들이
선임기자김태민 기사입력  2015/05/18 [00:36]
광고

[한국전통예술신문 선임기자김태민]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고향이자 힐링의 도시 충청남도 아산으로 떠나는 감성여행! 국악과 지식의 행복한 나들이 국악지식콘서트 ‘동행’이 오는 5월 30일 오후 2시 온양민속박물관 야외공연장에서 열린다.
 

전통문화생활사를 엿볼 수 있는 소중한 복합문화공간인 온양민속박물관에서 가수 유열의 진행으로, 해양사, 문화사, 생활사, 생태학, 민속학, 고고학, 미술사, 신화학 등 폭넓은 연구를 해오며 우리시대의 '지식 노마드'라고 불리는 주강현 제주대학교 석좌교수의 전통적인 공동체조직인 ‘두레’ 이야기를 통해 개인이 아닌 단체가 모였을 때 일과 놀이에서 오는 즐거움에 대해 들어본다. 또한 뛰어난 소리와 걸쭉한 재담과 육담으로 유명한 충남 공주 출신의 명창 故박동진 선생의 이야기를 시인이자 아동문학 베스트셀러 작가인 송언 선생이 전한다.
 
 명사들의 뜻 깊은 이야기에 신명나는 음악이 더해지는데, 충남 공주 출생인 故 박동진 명창과 같은 고향 출신의 고한돌(공주 봉황중 3학년) 군은 박동진판소리전수관의 전수생으로 어릴 적부터 판소리 신동으로 유명했다. 판소리 <흥보가 中  화초장대목>을 통해 중학생이라는 것이 믿기지 않을 만큼 능청스러운 연기와 시원시원한 소리를 전한다.
 
또한 충남 예산에 터를 잡고 후학들을 양성하고 있는 사물놀이 창시자 이광수 명인의 제자들로 이루어진 민족음악원의 판굿이 펼쳐진다. 춤판, 소리판, 놀이판 등의 열려진 공연 장소를 뜻하는 ‘판’과 ‘모이다, 모으다’ 란 의미의 ‘굿’이 더해진 판굿은 열려진 공연장에서 함께 모여 역동적이고 다양한 가락에 맞춰 춤사위와 개인의 기교를 마음껏 펼쳐 신명을 불러일으킨다.
 
마지막으로 소리아 밴드의 음악을 만나볼 수 있는데, 소리아 밴드는 한국 음악의 현대화, 대중화 그리고 세계화에 목표를 두고 활동하고 있는 여성밴드이다. 한국의 문화를 바탕으로 다양한 장르와의 결합을 통해 소리아 밴드만의 색깔로 현대적으로 재해석하고 있는 단체로, 전통민요 ‘뱃노래’를 바탕으로 '함께 힘을 내자'는 의미를 마치 주문을 외우듯 ‘어기야디여라차’라는 말로 표현하고 있는 경쾌한 곡과 민요 ‘아리랑’을 재해석해 국악과 팝을 접목시킨 ‘아라리가.났.네’를 선보인다.
 
여기에 국악지식콘서트 ‘동행’과 떠나는 1박 2일 충남 아산의 고품격 감성여행은 국악지식콘서트 ‘동행’을 더 행복하게 즐길 수 있는 방법이다. 충남 아산이 고향인 충무공 이순신 장군을 기리는 아름다운 현충사에서 국보인 난중일기와 보물인 장검 그리고 장군이 살던 옛집과 활터 등을 감상하며 이순신 장군의 숨결을 느껴볼 수 있고, 사계절 언제나 아름다운 현충사를 조용히 산책해 보는 시간을 통해 몸과 마음의 여유를 즐길 수 있다. 그밖에 영화  ‘취화선’, ‘태극기휘 날리며’, ‘클래식’ 등의 영화 촬영지로 유명한 외암리 민속마을의 아름다운 풍경을 감상하며 바쁜 일상에 작은 쉼표를 찍어볼 수 있다. 또한 한국의 아름다운 길에 선정된 봉곡사 천년 소나무 숲길 산책과 볼거리와 먹거리가 가득한 정겨운 전통시장인 온양시장의 이모저모를 구경하며 충남 아산의 명소들을 만나볼 수 있다.
 
국악방송의 국악지식콘서트 ‘동행’과 떠나는 1박 2일 충남 아산의 고품격 감성여행은 충남 아산의 역사와 지역 문화를 듬뿍 느낄 수 있는 행복한 여행이 될 것이다.

더불어 한 달에 한 번 <동행>은 새로운 장소에서 특별한 이야기로 찾아간다.
 
 국악지식콘서트 ‘동행’에 자세한 내용은 국악방송 홈페이지(www.gugakfm.co.kr), 충남 아산의 고품격 감성여행은 한국관광공사지정여행사 ‘여행스케치’(www.toursketch.co.kr) 전화 02-701-2506로 문의 하면 된다.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월간아라리!
사람이 하늘이다.
 
배너
기사입력: 2015/05/18 [00:36]  최종편집: ⓒ 국악디지털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