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GDN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5년도 국악한류바람을 일으킬 영광의 주인공은 누구?
선임기자김태민 기사입력  2015/06/02 [09:07]
광고
[한국전통예술신문 선임기자 김태민]국악계의 새 흐름을 이끌고 있는 음악인들을 배출한 권위와 명성의 창작국악경연 제9회 <21C 한국음악프로젝트>가 1차 실연심사를 거쳐 2차 예선에 참가할 새로운 국악창작곡 20곡을 선정 발표했다.
▲ 2015 21C 한국음악프로젝트 1차 예선 / 국악방송     © 미디어아라리

지난 5월 27일부터 29일까지 3일 동안 상암동 DMS빌딩 다목적 홀에서 진행된 1차 예선에는 총 45개 작품이 접수돼 총 5명의 심사위원이 배석한 가운데 사전 제출된 악보를 통한 실연 심사를 실시하였다.

심사위원들은 “다양한 방식으로 새로운 음악으로의 접근이 신선하고, 새로운 창작국악 개발에 대한 젊은 신진 음악가들의 진지한 모색을 하는 모습을 보면서 국악의 미래가 어두운 것만은 아니며, 창작 국악의 대중화와 세계화 될 가능성이 있는 곡들이 눈에 띄어 좋았다.”라고 말했다.

1차 예선심사에서 합격한 20곡은 21C 한국음악프로젝트(www.kmp21.kr)와 국악방송(www.gfm.co.kr)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2차 예선은 7월 7일(화) 오후 2시 국립국악원 우면당에서 개최되며, 국악방송 웹TV 생방송으로 진행 될 예정이다.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월간아라리!
사람이 하늘이다.
 
배너
기사입력: 2015/06/02 [09:07]  최종편집: ⓒ 국악디지털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