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생활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티에스바이오, 임시주총 열고 반경식 前 영업총괄 부사장을 대표이사로 선임
선임기자김태민 기사입력  2016/09/19 [10:42]
광고
[한국전통예술 신문 선임기자김태민]티에스바이오가 최근 임시주주총회를 열고 반경식 영업총괄 부사장을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티에스바이오는 국내 시장은 물론 중국과 일본 등지의 수출이 급진전함에 따라 임시주주총회를 열고, 지난 2015년 티에스바이오 창립부터 국내외 영업부문을 총괄해 온 반경식 부사장을 신임 대표이사로  전격 선임했다고 19일 발표했다.
 
반경식 신임 대표는 메디슨 영업부장과 한별메디텍 영업이사, BHL 국내사업본부장, 셀트랩 대표를 역임하는 등 국내 의료기-바이오 분야에서 최고의 영업전문가로 명성을 떨쳐왔다.
 
반대표는 지난 2012년 7월 티에스바이오 모기업인 티에스메드 영업총괄 이사로 티에스그룹에 합류한 이후 레이저옵텍 의료기 판매를 전담해 왔고, 지난해부터는 계열사인 티에스바이오의 '매직 스노우비타' 영업도 함께 맡아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5세대 비타민C 화장품 열풍을 일으키는 등 티에스바이오를 코스메슈티컬 화장품 업계의 다크호스로 이끌어낸 장본인이다.
 
티에스바이오는 반경식 신임 대표가 취임함에 따라 영업-마케팅 부문이 크게 강화돼 국내는 물론 해외수출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반경식 신임 대표는 "세계최초로 제품을 사용하는 상태에서 6개월 이상 산화되지 않는 첨단 5세대 비타민C 화장품 '매직 스노우비타'를 개발해 낸 전임 원종미 대표와 임직원에게 경의를 표한다"고 밝히고, "지난 20년간 쌓아온 메디컬 영업 노하우와 첨단 바이오 전문기술력을 접목해 티에스바이오를 세계적인 비타민C 바이오 화장품 기업으로 끌어올릴 것"이라고 자신있게 말했다.
 
티에스바이오는 피부과, 성형외과 치료용 레이저 전문기업인 '티에스메드' 계열사로, 메디컬 안티에이징 스킨케어 제품을 생산하던 사업부문이 2015년 2월 분사한 코스메슈티컬 전문기업이다. 5세대 비타민C 양산기술을 확보하고 있으며, 특수 세포 보존액을 이용한 세포(암) 검사 기술과, 유전자검진을 통한 토털 헬스케어 시스템 원천기술 등 첨단 바이오기술과 관련특허를 다수 보유하고 있어 바이오 산업계의 다크호스로 주목받고 있다. 최근엔 한양대 ERICA 캠퍼스와 전략제휴를 맺고 바이오분야의 공동사업을 활발하게 추진중이다.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월간아라리!
사람이 하늘이다.
 
배너
기사입력: 2016/09/19 [10:42]  최종편집: ⓒ 국악디지털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