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방송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배우 박수연, ‘악의 꽃’ 첫 에피소드 주인공 “은석”으로 또 하나의 인생캐릭터 탄생
최정인기자 기사입력  2020/07/31 [09:09]

[국악디지털신문 방송연예=최정인기자]지난 29일 시청자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은 tvN 수목드라마 ‘악의 꽃’(극본 유정희·연출 김철규)이 첫 발을 내딛는 동시에 배우 박수연이 첫 에피소드의 반전 주인공으로 시청자들에게 짧지만 강한 인상을 남겼다.

 


극 중 박수연은 소아비만 클리닉의 여의사 “배은석”으로 남 부럽지 않은 커리어를 자랑했지만, 알고보니 김상진(윤희석 분)과 내연관계였으며 그가 이혼을 하면서 양육권과 재산을 모두 가지게 하기위해 의사로써 하면 안되는 불법을 저지름에도 서슴지 않아 시청자들에게 큰 충격을 주었다. ,

 


배우 박수연은 ‘자백’의 “유현이”, ‘마더’의 “설악엄마”, ‘구해줘’의 “최순경” 등 다양한 작품에서 탄탄한 연기력을 인정받아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킨 바 있는 배우다.

박수연은 ‘악의 꽃’에 이어 다양한 차기작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더욱 더 관심을 모으고 있다.

최정인기자 gugakpeople@gugakpeople.com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국악디지털신문
공연전문기자 최정인
 
광고
기사입력: 2020/07/31 [09:09]  최종편집: ⓒ 국악디지털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