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GDN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시도에서 지방문화원 진흥 조례 제정할 수 있도록 지원
풀뿌리 지역문화기구, 지방문화원 설립·운영 등에 관한 표준 조례안 배포
선임기자김태민 기사입력  2020/08/04 [15:36]

[국악디지털신문 선임기자 김태민]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지방문화원 설립·운영과 시설기준 등을 정한 표준 조례안을 17개 시도에 배포한다.

 

지난 2월의 자치입법권 확대를 위한 「지방일괄이양법」 제정으로 「지방문화원진흥법」이 개정되었으며, 이에 따라 지방문화원의 설립·운영 및 시설기준을 대통령령이 아닌 시도 조례로 정하게 되었다.

 

이에 문체부는 개정 「지방문화원진흥법」이 시행되는 2021년 1월 1일까지 입법 공백 없이 시도에서 입법 조례를 제정할 수 있도록 법률 전문가, 법제처(자치법규 입안 관련 검토), 17개 시도, 한국문화원연합회 등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표준 조례안을 마련했다.

 

표준 조례안에는 지방문화원의 설립 절차와 시설의 기준이 포함되어 있다. 특히 분원 설치 시의 필요 서류 등의 절차를 규정하고, 시·도지사가 분원 설치 신청을 받은 경우 인구 분포, 본원과의 거리, 문화 향유의 불균형 등 설치의 필요성을 검토하도록 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지방문화원 설립·운영 등에 관한 표준 조례안이 지역의 문화자치권 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며, 전국 230개 지방문화원이 지역 문화의 실핏줄로 기능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김태민기자 gugakpeople@gugakpeople.com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국악디지털신문신문!
사람이 하늘이다.
 
광고
기사입력: 2020/08/04 [15:36]  최종편집: ⓒ 국악디지털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