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GDN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20 제39회 대한민국국악제’ 공주에서 개최
찬란한 백제문화의 고장 공주에서 펼쳐지는 풍성한 가을 국악 대축제
선임기자김태민 기사입력  2020/10/22 [21:43]

[국악디지털신문 선임기자 김태민]공주시(김정섭 시장)가 주최하고 사단법인 한국국악협회(임웅수 이사장)가 주관하는 ‘제39회 대한민국국악제’가 충청남도 공주 아트센터 고마에서 오는 10월 30일(금)~31일(토) 양일간 개최된다.



중고제 판소리의 중심지이자 박동진 명창의 고향인 공주에서 열리는 이번 ‘제39회 대한민국국악제’는 최고의 명인, 명창들의 공연이 준비되어 있어 화려한 가을 국악 잔치가 될 예정이다.


1981년 ‘제1회 대한민국국악제’를 시작으로 어느덧 39회를 맞게 된 대한민국국악제는 대한민국 대표 국악 축제로써 많은 국민의 사랑을 받아왔다. 더욱이 이번 제39회 대한민국국악제는 코로나19의 여파로 각종 국악 공연이 취소되는 상황 속에 개최되어 국악 공연에 관심 많은 국악 애호가들에게 단비 같은 행사가 될 것이라 기대된다.


‘제39회 대한민국국악제’는 30일 “국립 충청국악원의 시대적 요구”를 주제로 한 학술 세미나를 시작으로, 31일에는 ‘전통 연희 한마당’과 ‘본 공연’이 개최될 예정이다. 학술 세미나에는 박일훈 전 국립국악원장을 비롯한 국악계 저명인사들이 참여하여 국립충청국악원의 가치와 전망을 논의한다. 31일에 열리는 ‘전통 연희 한마당’에서는 공주의 아름다운 풍광을 배경으로 ‘광명농악’ ‘진도북춤’ 등 7개의 전통 연희팀들이 전통 연희 모꼬지 공연을 벌일 예정이다. 또한 이어서 열리는 제39회 대한민국국악제 본 공연은 박성환 명창의 중고제 판소리를 시작으로 이광수(비나리), 안숙선 명창, 이호연·유지숙·김차경(민요) 명창, 경기도당굿시나위춤보존회, 왕기철·왕윤정 부녀(심청가), 송선원·박준규(매나리), 박종필(덧배기 춤), 사물놀이 진쇠, 모선미(해금),가수 마야 등이 공연을 펼쳐지며 안산시립국악관현악단(임상규 지휘자)이 연주로 참여하는 다채로운 공연이 진행될 예정이다.


대한민국 국악의 정수를 담은 ‘제39회 대한민국국악제’는 누구나 사전 신청 없이 관람할 수 있다.

김태민기자 gugakpeople@gugakpeople.com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국악디지털신문신문!
사람이 하늘이다.
 
광고
기사입력: 2020/10/22 [21:43]  최종편집: ⓒ 국악디지털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