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인물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악신문사]국가무형문화재‘남사당놀이’박용태 보유자 별세
선임기자김태민 기사입력  2021/09/24 [15:33]

 국가무형문화재 ‘남사당놀이’ 박용태(1944년생) 보유자가 숙환으로 9월 24일(금) 오후 1시 5분에 별세하였다.

 

▲ 국가무형문화재‘남사당놀이’박용태 보유자 별세     © 선임기자김태민

 

  □ 생년월일: 1944. 4. 20.
  □ 빈    소: 경기 고양시 덕양구 화수로 14번길 55 명지병원 장례식장 9호실
              (☎031-810-5444)
  □ 발    인: 2021. 9.26.(일) 오전 6시 30분
  □ 유    족: 박준태, 박준환, 박준섭(子), 박진숙(女)
  □ 주요 경력
    - 1977. 국가무형문화재 ‘남사당놀이’ 이수자
    - 1981. ‘남사당놀이’ 전수교육조교 선정
    - 2002. ‘남사당놀이’ 보유자 인정(세부예능 : 꼭두각시놀음, 덧뵈기, 풍물)

 

※ 국가무형문화재 남사당놀이
 (1964. 12. 7. ‘꼭두각시놀음’으로 지정, 1988. 8. 1. 명칭변경)

남사당놀이는 남사당이라는 전문예인 집단에서 전승된 종합연희이다. 남사당놀이는 서민층에서 발생하여 서민들을 위해 공연된 놀이로서 당시 사회에서 천대받던 한(恨)을 풀고 양반사회의 부도덕성을 비판하며, 민중의식을 일깨우는 역할을 했다.

 

남사당패는 꼭두쇠를 정점으로 공연을 기획하는 화주, 놀이를 관장하는 뜬쇠, 연희자인 가열, 새내기인 삐리, 나이든 저승패와 등짐꾼 등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남사당놀이는 풍물, 버나, 살판, 어름, 덧뵈기, 덜미 등으로 이루어진다.

 

고(故) 박용태 보유자는 17세에 남사당놀이의 저본을 남긴 남운룡(南雲龍) 선생의 행중에서 꼭두각시놀음을 익히기 시작하여 풍물·대잡이놀음·인형제작 등 다양한 기·예능을 연마하여 왔다. 그 결과 2002년 꼭두각시놀음·덧뵈기·풍물의 탁월한 기예를 인정받아 국가무형문화재 남사당놀이 보유자로 인정되었으며, 평생을 남사당놀이의 전승과 보급을 위하여 헌신하였다.

김태민기자 gugakpa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국악신문사!
<사람이 하늘이다.>
 
광고
기사입력: 2021/09/24 [15:33]  최종편집: ⓒ 국악신문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