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통문화예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악신문사]“정말 ‘못’하는 우리 전통공연예술?” 유쾌한 반전 담은 전통공연예술 홍보영상 공개
소리꾼 이희문과 함께 현대적이고 세련된 전통공연예술의 매력 전달
선임기자김태민 기사입력  2021/10/07 [12:37]

[국악신문사 선임기자 김태민]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사장 정성숙)의 ‘전통공연예술 홍보영상’이 9월 30일 공개됐다. 우리 전통공연예술의 매력을 홍보하기 위해 제작된 이 영상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공식 유튜브 채널과 네이버TV에서 한국어와 영어 버전으로 시청할 수 있다.


1분 30초 분량으로 제작된 홍보영상은 “우리의 전통공연을 한마디로 표현하자면 정말 ‘못’ 하는 예술입니다”라는 내레이션으로 시작해 시청자의 호기심을 유발한다. ‘일정한 수준에 못 미친다’는 뜻의 ‘못하다’와 ‘동작을 할 수 없다’는 뜻의 ‘못 하다’라는 동음이의어를 사용한 언어유희로 반전 있는 전개와 재치 있는 스토리 전개가 이어진다. ‘뭘 못하기에’, ‘얼마나 못하기에’라는 의구심을 가지고 시청을 시작하지만 영상이 끝날 무렵에는 전통공연예술이 왜 ‘못’ 하는 예술인지를 깨닫고 우리 전통공연예술에 매료되게 된다.

 

여기에 뛰어난 실력만큼이나 개성 넘치는 비주얼과 실험적인 퍼포먼스로 사랑받는 씽씽밴드 출신의 경기민요 소리꾼 이희문이 출연해 우리의 전통공연예술이 재미있고 친숙하며 매력적인 예술이라는 것을 대중에게 각인시킨다. 모던한 카페를 배경으로 소리꾼 이희문의 내레이션과 배경 음악을 더 해 현대적인 전통공연예술을 소개한다.

 

기존의 홍보영상에서 볼 수 없었던 반전과 익살스러운 소리꾼 이희문의 연기는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지루할 틈 없이 빠져들게 만든다. 스타일리시한 영상 편집이 가미된 전통공연예술 홍보영상은 모던하고 세련된 현시대의 전통공연예술의 매력을 전달하며 전통공연예술의 대중화를 도모한다.

 

이와 함께 대중에게 영상을 더 알리고 소통하고자 10월 13일까지 댓글 이벤트를 진행한다. 참여 방법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유튜브 채널을 구독한 뒤 전통공연예술 홍보영상에 좋아요를 누른 후 내가 생각하는 우리 전통공연예술이 정말 ‘못’ 하는 이유를 댓글로 남기면 된다. 이벤트 기간 중 재치 있는 댓글을 남기면 당첨자를 선정해 애플 에어팟 프로 등 소정의 상품을 증정한다.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유튜브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태민기자 gugakpaper@kakao.com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기사입력: 2021/10/07 [12:37]  최종편집: ⓒ 국악신문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