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방송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송내 향기네 무료급식소 가수 김지민. 김진. 배현진. 진태령. 오세아. 오혜성,
따뜻한 가슴으로 음악을 들려주는 그들이 있어 다가오는 겨울이 따뜻할 것
신한국기자 기사입력  2021/11/09 [18:45]

위드코로나 전환과 함께 다시 시작된 훈훈한 사랑의 손길 현장!~

▲ 향기네 무료급식소 지원 모금공연     © 신한국기자

매주 일요일 오후면 송내 남부역에 음악소리가 울려퍼진다 바로 향기네 무료급식소를 돕기위한 모금 공연이 이뤄지는 날이기 때문이다.

▲ 가수 김지민 무료금식소 향기네 따뜻한 메아리가     © 신한국기자

가수김지민을 비롯한 여러명의 가수들이 1시간씩 각자가 맡은 시간에 모금 공연을 한다 바로 향기네 모금공연단 들이다.

향기네 무료급식소는 올해로 22년째 이어져 오고있고 향기네 무료급식소를 돕기위해 결성된 향기네 모금 공연단도 10여년을 훌쩍 넘기고 있다

자발적으로 가수들이 모여서 모금공연을 하고 그 수익금 전액은 향기네 무료급식소에 전해지고 있어 공연장은 늘 훈훈하고 사랑이 넘치는 장소로 지나가는 이들의 발 걸음을 멈추게 한다.

▲ 향기네 무료금식소 지원 모금공연     © 신한국기자

매주 일요일 오후 2시부터

8시까지 모금 공연을 하는 송내 남부역 광장은 돌아오는 일요일 부터 다시금 활기찬 음악으로 사랑이 넘치는 거리로 탈바꿈 될 예정이다.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국악신문
방송연예부 국장 신한국
 
광고
기사입력: 2021/11/09 [18:45]  최종편집: ⓒ 국악신문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향기네,급식소,가수김지민, 송내역, 신한국TV,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