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방송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뮤지션 거장들의 외출, "7080 캠퍼스 밴드" 회장 이명훈(휘버스 리더) 2년 연임,
2022년 "7080 캠퍼스 밴드" 음원발표 및 공연으로 무대에 선다,
신한국기자 기사입력  2021/12/03 [19:17]
▲ '7080밴드' 현 회장 이명훈(휘버스 리더)과 회원     © 신한국기자

지난 12월 2일 목요일, 홍대 앞 고구려 음식점에서 7080 뮤지션 거장들이 한 곳에 모였다. 

휘버스(이명훈), 센드페블즈(여병섭), 블랙테트라(고상록), 라이너스(문영삼), 로커스트(김태민), 활주로(백인준), 장남들(김창진), 건아들(정낙인ㆍ곽종목), 오랜만에 함께 송년회 겸ㆍ코로나로 미뤄왔던 공연 계획, 옴니버스 앨범 발표 등을 회의 안건 및 결의 발표, 

“7080 캠퍼스 밴드”모임은 현 회장인 휘버스의 이명훈 씨가 2년 더 회장직을 연임, 현 모임은 2004년 만들었고 초기에는 건아들ㆍ옥슨 80 ㆍ휘버스ㆍ장남들ㆍ라이너스ㆍ블랙테트라ㆍ로커스트ㆍ센드페블즈 등 8개 팀으로 활동, 공연 수익의 일부분을 독거노인 돕기에 사용, 돌아오는 2022년에는 자선공연, 콘서트, 신곡 발표로 7080 세대들에게 노래로 활력소가 되어주길 기원해 본다,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국악신문
방송연예부 국장 신한국
 
광고
기사입력: 2021/12/03 [19:17]  최종편집: ⓒ 국악신문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22년 7080 캠퍼스 밴드 음원발표 및 공연으로 무대에 선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