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방송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악신문사]‘진짜가 나타났다!’ 류진, 허당+다정 매력의 강대상으로 완벽 변신
이지민기자 기사입력  2023/03/27 [11:25]

 

 

[국악신문사 방송연예=이지민기자]‘진짜가 나타났다!’류진이 다정 다감한 외삼촌 강대상 역으로 훈훈함을 전했다.

 

지난 주 첫 방송된KBS2새 주말드라마‘진짜가 나타났다!’(연출 한준서·극본 조정주)는배 속 아기'진짜'를 둘러싼 미혼모와 비혼남의 가짜 계약 로맨스와 임신-출산-육아를 통해'애벤져스'로 거듭나는 이들 가족의 좌충우돌 성장기 드라마이다.

 

류진은 머리,끈기,성실성 등 살아가는 데 필요한 덕목 대신 오로지 외모만 신에게 부여 받은 강대상 역을 맡았다.가족들에게 피해를 준 과거를 반성하며 조카 연두(백진희 분)를 비롯한 가족들에게 잘하기 위해 애쓰는 인물이다.

 

‘진짜가 나타났다!” 1~2회에서 류진은 베테랑 주부다운 면모와 함께 허당 매력을 선보이며 웃음을 전했다.

 

능숙하게 빨래를 널던 대상은 연두가 아끼던 명품 블라우스가 망가진 걸 보고 당황함을 금치 못했다.마침 이를 발견한 연두를 본 대상은 사색이 됐지만 연두가 아무렇지도 않아해 의아해했다.연두가 한밤중에 사라지고 평소와 달랐던 모습이 마음에 걸리던 와중 연애의 흔적을 태운 증거를 발견하자,놀란 대상은 가족들과 함께 애타게 연두를 찾아 나섰다.

 

대상은 연두가 잘못된 줄 알고 눈물까지 흘리며 찾아 나선 끝에 다행히 편의점에서 음식을 먹고 있던 연두를 발견했다.이에 대상은 연두가 좋아하는 기름진 음식으로 가득한 상을 차려주며 연두의 슬픔을 달래주었다.이후 가맹점 계약과 연두의 일타 강사 등극 등 계속된 경사에 대상은 진심으로 기뻐하며 조건 없는 가족의 사랑을 전했다.

 

류진은 첫 등장부터 허당 매력을 선보이며 극적 재미를 안겼다.숙련된 집안 일꾼이지만 빨래를 실수하기도 하고,연두가 잘못된 줄 알고 울음부터 터지는 정 많고 허당인 강대상 역을 류진은 탄탄한 연기 내공을 바탕으로 따뜻하게 그려내며 시청자들에게 온기를 불어넣었다.특히 과감한 헤어스타일 변신 등 극 속에 완벽히 스며들어 활기를 불어넣은 류진의 노력에 앞으로의 활약에 더욱 기대를 높였다.

 

한편,‘진짜가 나타났다!’는 매주 토,일 저녁8시5분에 방송된다.

이지민기자 gugakpaper@kakao.com

사진제공= KBS캡쳐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지민 문화부 기자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국악신문사!
 
광고
기사입력: 2023/03/27 [11:25]  최종편집: ⓒ 국악신문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