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방송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악신문사]'안싸우면 다행이야' 붐, '내손내잡'에 모든 걸 쏟아부었다! '사족보행'까지 감행?!
이지민기자 기사입력  2023/03/27 [11:22]

 

 

[국악신문사 방송연예=이지민기자]‘안싸우면 다행이야’ 붐이 첫‘내손내잡’에 모든 걸 쏟아붓는다.

 

3월27일 방송되는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연출 김명진,이하 ‘안다행’) 116회에서는3년 동안 섬을 스튜디오에서 배운MC붐이 절친 영탁,송진우와 처음으로‘내손내잡’(내 손으로 내가 잡는다)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진다.빽토커로는 현주엽과 홍현희가 함께한다.

 

이날 붐은 본격‘내손내잡’을 앞두고3년 동안 스튜디오에서 배운 이론을 대방출한다.특히 갯벌에 들어가기 전,그는 특별한 준비물을 꺼낸다.지금까지 수많은 출연진에게 굴욕을 안긴 갯벌에서 살아남으려 풀아이템을 장착한 것.과연 붐이 준비한 갯벌 아이템은 무엇일지,또 실제 갯벌에서 이 준비물이 통할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토록 만반의 준비를 한 붐은‘내손내잡’에 최선을 다한다.사족보행까지 감행하며 모든 걸 쏟아붓는 붐의 모습에 안정환과 빽토커 현주엽,홍현희도 놀라워한다.

 

또한 붐,영탁,송진우는 생선가스를 만들어 먹고 싶다는 일념으로 똘똘 뭉쳐 생선 잡기에 나선다.이를 위해 세 사람은 섬에서 바닷물까지 퍼낸다고.이런 가운데 마주한 생선‘ㅇㅇ’와의 전쟁에 실패를 거듭하면서도 이들은‘칠전팔기’정신으로 무한 삽질을 계속한다고 해 기대를 더한다.

 

한편 모든 걸 쏟아부은 붐의 첫‘내손내잡’현장을 함께할 수 있는MBC ‘안다행’은 오늘(27일)밤9시 방송된다.

이지민기자 gugakpaper@kakao.com

 

사진 제공=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지민 문화부 기자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국악신문사!
 
광고
기사입력: 2023/03/27 [11:22]  최종편집: ⓒ 국악신문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